Category

News&Press

‘해치’ 종영까지 4회! 긴장 놓을 수 없는 떡밥 셋

[SBS funE ㅣ 손재은 기자]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다이내믹 전개로 시청자들을 브라운관으로 불러모으며 동시간대 1위를 차지, 월화 최강자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해치'(극본 김이영/연출 이용석/제작 김종학 프로덕션)가 종영까지 단 4회를 남겨뒀다. 이에 ‘해치’가 마지막까지 긴장감을 놓을 수 없는, 몰입도를 높일 ‘관전포인트’ NO.3를 공개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904230100175090011934&servicedate=20190422

‘해치’ 정일우-고아라-권율, 과거시험 부정 본격 파헤친다

[한국경제TV ㅣ 유병철 기자] ‘해치’ 정일우-고아라-권율이 조선의 뿌리깊은 과거시험 부정 사건을 파헤친다. 이를 위해 그 동안의 오해를 풀고 본격적인 3인 공조를 시작할 것으로 알려져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껏 높이고 있다.

매회 영화 같은 감각적인 영상과 파격적인 전개로 새로운 형태의 정통 사극을 선보이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해치’에서 정일우(연잉군 이금 역), 고아라(여지 역), 권율(박문수 역)이 오해를 풀고 본격적으로 공조를 시작할 것이 예고돼 오늘(4일) 방송에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news.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1903040051&t=NNhttp://pop.heraldcorp.com/view.php?ud=201609120717550645545_1

‘해치’ 박지연, 이 구역의 사극여신은 나야! ‘감탄 부르는 한복자태’ 눈길

[마켓뉴스 ㅣ 김서형 기자] 배우 박지연의 드라마 현장이 포착됐다.

소속사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4일 SBS 월화드라마 ‘해치'(극본 김이영, 연출 이용석, 제작 (주)김종학 프로덕션)에서 연잉군 이금(정일우 분)을 짝사랑하는 ‘초홍’으로 맹활약 중인 박지연의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박지연(초홍 역)은 또렷한 이목구비와 곱게 땋은 올림머리로 단아한 한복 자태를 발산하고 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cnews.marketnews.co.kr/view.php?ud=201903041441465486f2a3c8d7ae_24

‘해치’ 정일우, 폭우 속 폭풍 오열…동시간대 시청률 1위 [M+TV시청률]

[MBN스타 ㅣ 신미래 기자] ‘해치’ 정일우, 이경영의 엎치락뒤치락하는 수싸움 속에 김갑수, 노영학, 이필모가 연이어 죽음을 맞이했고 정일우는 절규하며 앞으로 펼쳐질 그의 각성과 조선의 지각변동을 예고했다.

19일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해치’ 8회는 수도권 시청률 6.4%, 전국 시청률 5.9%를 기록하는 등 동 시간대 1위를 확고히 했고 2049 시청률 역시 2.4%로 동 시간대 드라마 화제성 선두를 단단히 굳혔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tar.mbn.co.kr/view.php?year=2019&no=102816&refer=portal

‘해치’ 이필모 “힘이 아닌 법으로 이겨야 한다”…진실 눈앞에 두고 절명 ‘장렬한 퇴장’

[한국일보 ㅣ 김한나 기자] ‘해치’에 사헌부 감찰의 귀감인 한정석 역할로 특별출연한 배우 이필모가 “끝내 이기는 것은 법”이라는 절절한 한 마디를 남기고 장렬하게 퇴장했다.

19일 방송된 SBS ‘해치’ 7, 8회에서는 동생 연령군을 왕으로 만들기 위해 고민 속에서 증언 철회를 결심한 연잉군 이금(정일우)과, 이 때문에 뇌물죄의 누명을 쓰고 끌려가게 된 사헌부 감찰 한정석(이필모)의 모습이 그려졌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tar.hankookilbo.com/News/Read/201902201570727116

 

 

“따뜻한 마무리”..’여우각시별’ 채수빈, 열정 사원→워너비 여자친구 성장

[OSEN ㅣ 이소담 기자] 배우 채수빈이 마음을 울리는 눈물 연기로 열연을 펼치며, SBS 드라마 ‘여우각시별’을 마무리했다. 

일에 열정 넘쳐 여기저기 부딪치며 통통 튀었던 모습에서 사랑하는 사람의 아픔까지 다 이해하고 함께 하려는 포용력 있는 모습까지 성장해가는 한여름 캐릭터를 채수빈은 탁월한 연기력으로 소화해내 믿고 보는 배우임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입사 이후 냉혹한 현실 앞에 상사들에게 인정받기 위해 엄청난 열정을 보였지만 그만큼 실수도 하는 극 초반의 한여름을 위해 채수빈은 중요 단어를 맛깔 나게 살리는 말투와 채수빈만의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캐릭터를 부각시켰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www.osen.co.kr/article/G1111040002

‘여우각시별’ 이제훈X채수빈, 가슴 뭉클한 재회 엔딩…여운 셋

[엑스포츠뉴스 ㅣ 김선우 기자] “그 여우각시별로, 그가 돌아왔다”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이 이제훈-채수빈의 가슴 뭉클한 1년 후 ‘공항 재회 포옹’을 그리며, 해피엔딩으로 대단원을 마무리했다.

지난 26일 방송한 ‘여우각시별’에서는 이수연(이제훈 분)이 마지막 웨어러블 괴력을 쥐어짜내 형 서인우(이동건)의 목숨을 구해주면서, 조부장(윤주만)과의 최종 전투를 무사히 마무리했다. 이 사건으로 인해 12년 동안 애증을 품어왔던 형제는 뜨거운 화해를 나눴지만, 이대로는 일주일도 못 버틸 이수연의 몸 상태로 인해 미스터장(박혁권)은 한여름(채수빈)에게 방전기를 쓸 것을 강력하게 권유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www.xportsnews.com/?ac=article_view&entry_id=1047621

 

종영 나인룸, 강렬 임팩트 남긴 인생리셋 복수극…의미있는 발자취 3

[매일신문 ㅣ 김민정 기자]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이 지난 25일(일) 방송된 16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나인룸’ 마지막 회에서 을지해이(김희선 분)는 기유진(김영광 분)의 아버지 기산의 신원을 정정했고 장화사(김해숙 분)의 무죄를 받아내는 쾌거를 이뤘다. 이 과정에서 을지해이의 심금을 울리는 최후변론과 무죄를 선고받고 어머니(손숙 분)를 부여잡고 울음을 토하는 장화사의 모습이 안방극장을 눈물로 적셨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news.imaeil.com/Entertainments/2018112614352866536

“이제훈♥채수빈, 꽃길 엔딩 맞을까”…’여우각시별’, 최종 관전 포인트

[SBS 연예뉴스ㅣ 강선애 기자]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둔 ‘여우각시별’의 결말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은 웨어러블 보행보조물을 착용한 이수연(이제훈)과 사랑스러운 성장을 이뤄낸 한여름(채수빈)이 장애를 극복한 ‘진짜 사랑’을 키워나가는 성숙한 가을 로맨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아왔다. 특히 지난 29, 30회 방송에서는 웨어러블 부작용으로 상반신 괴사가 급격하게 진행 중인 이수연이 12년 전 악연의 주인공인 조 부장(윤주만) 무리들에게 끌려가는 위태로운 상황이 펼쳐져 결말에 대한 궁금증을 드높였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bsfune.sbs.co.kr/news/news_content.jsp?article_id=E10009286104

“종영까지 2회” ‘나인룸’ 김희선X김영광X김해숙, 명품 열연 빛난 명장면

[TV리포트 ㅣ 박귀임 기자] ‘나인룸’이 종영까지 단 2회를 남겨두고 있는 가운데, 김희선 김영광 김해숙 등 배우들의 열연이 빛난 명장면을 되짚어 봤다.

파격전개와 배우들의 특급 열연으로 안방극장을 들었다 놨다 하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정성희 극본, 지영수 연출)은 마지막 회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김희선(을지해이 역)-김영광(기유진 역)-김해숙(장화사 역)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뜨거운 연기 열정이 매회 감탄을 연발케 하고 있는 상황.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www.tvreport.co.kr/?c=news&m=newsview&idx=10928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