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News&Press

‘여우각시별’ ‘버티려는 자’ 이제훈 vs ‘쫓으려는 자’ 이동건, 결과는?

[마이데일리 ㅣ 여동은 기자]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정체가 발각될 위기에 놓인 이제훈이 이동건 앞에서 ‘작심 프레젠테이션’에 나선, 긴장감 넘치는 현장이 포착됐다.

이제훈은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 /제작 삼화네트웍스&김종학프로덕션)에서 각각 웨어러블 장치를 팔에 장착한 채 비밀스럽게 살아가는 공항공사 신입 이수연 역을 맡았다. 이동건은 인천공항의 ‘대체불가 능력자’이자 성공에 대한 야망으로 가득한 운영기획팀장 서인우 역으로 열연 중이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는 두 사람이 과거 서로를 아끼던 한때 형제 사이였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놀라움을 안겼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www.mydaily.co.kr/new_yk/html/read.php?newsid=201810221354101243&ext=na

‘나인룸’ 김희선, 정체발각 위기 속 빛난 임기응변…긴장감 폭발!

[한국일보 ㅣ 강기향 기자] 김희선이 장화사라는 정체가 발각될 절체절명의 위기에 기지를 발휘, 되려 이경영에게 대범한 제안을 해 흥미를 끌어올렸다. 그런 가운데 정원중이 자신의 모친을 죽이려 한 사실을 알게 된 후 그를 술병으로 내려치는 모습이 펼쳐져 안방극장에 충격을 안겼다.

20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 5회에서 김희선은 악의 무리를 향한 복수 행보를 시작해 이목을 끌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tar.hankookilbo.com/News/Read/201810211254085668?did=na

임정희, ‘나인룸’ OST 첫 주자…김희선-김해숙 복잡한 감정 담았다

[텐아시아 ㅣ 우빈 기자] 가수 임정희가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 OST 첫 주자로 나선다.  

‘나인룸’ 측은 19일 드라마의 첫 번째 OST인 임정희의 ‘삶이 대답한다’가 오는 21일 오후 6시에 발매된다고 전했다.

삶이 대답한다’는 믿어지지 않는 현실 앞에 마주 선 두 여인의 오래 묵혀 둔 사연을 풀어가며 느끼는 복잡한 심정을 담담하게 표현한 곡으로극 중 두 여자 주인공들의 심정을 아련한 가사로 풀어냈다. 특히 현악 4중주와 묵직한 피아노 선율에 브러시 드럼의 어쿠스틱한 사운드가 더해져 잔잔한 울림을 선사한다여기에 신디사이즈 등의 전자악기가 어우러진 편곡을 가미해 보다 풍성한 곡을 완성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587663

‘나인룸’ 김희선X김해숙, 세대 뛰어넘는 워맨스…반전 케미

[조이뉴스24 ㅣ 유지희 기자] 배우 김희선, 김해숙, 김재화, 손숙이 세대를 뛰어넘는 워맨스를 발산했다.

16일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극본 정성희, 연출 지영수,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제작진은 김희선(장화사 역), 김해숙(을지해이 역), 김재화(감미란 역), 손숙(김말분 역)의 촬영장 뒷모습을 공개했다.

스틸 속 김해숙은 김희선의 맞은 편에 앉아 그의 연기에 발을 맞춰주고 있다. 극 중 우연한 사고로 영혼이 바뀌어 몸 쟁탈전을 벌이는 살벌한 두 사람의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따뜻한 눈빛이 오가는 반전 케미가 드러난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joynews.inews24.com/view/1133064?rrf=nv

‘여우각시별’ 이제훈X채수빈, 직진 멜로 엔딩 ‘심장 폭발`

[한국경제TV ㅣ  유병철 기자]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 이제훈이 채수빈에게 기습 돌직구 고백을 감행, 동화 멜로의 시작을 알리는 역대급 직진 엔딩으로 반응을 폭발시켰다.

지난 15일 방송한 ‘여우각시별’은 닐슨코리아 9회 수도권 시청률 7.7%, 10회 수도권 시청률 8.7%를 기록했다. 전국 시청률은 9회 6.9%, 10회 8.0%을 나타냈다. 최고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11시경 “나를 좋아하느냐?”는 한여름(채수빈)의 돌발 질문에 “네”라고 대답하는 이수연(이제훈)으로, 빗속 우산 아래 이루어진 젊은이들의 아름다운 사랑 고백이 10.3%를 기록했다. 지상파 월화드라마 1위 독주를 단단히 굳히는 모양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news.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1810160034&t=NN

‘여우각시별’ 콘텐츠 영향력 지수 1위…’일억별’ ‘나인룸’ TOP10 진입

[텐아시아 ㅣ 김지원 기자]

SBS 드라마 ‘여우각시별’이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 1위를 차지했다.

10일 CJ ENM에 따르면 ‘여우각시별’은 10월 첫째주(10월 1일~7일) 콘텐츠 영향력 지수에서 266.6점을 얻어 1위로 신규 진입했다.

콘텐츠 영향력 지수 1위를 차지한 ‘여우각시별’은 지난 1일 첫 방송을 시작했다. 자신의 비밀을 숨기고 평범한 직장 생활을 하고 싶은 인천공항 엘리트 신입 이수연(이제훈)과 사고뭉치 1년 차 사원 한여름(채수빈)의 휴먼 멜로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581906http://pop.heraldcorp.com/view.php?ud=201609120717550645545_1

 

‘나인룸’, 첫 방송부터 제대로 홀렸다..주말 드라마 최강자 등극

[헤럴드POP ㅣ 천윤혜 기자] ‘나인룸’이 첫 방송부터 시청자를 제대로 홀리며 주말 드라마의 새 강자로 등극했다.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은 김희선-김영광-김해숙의 물 샐 틈 없는 완벽한 열연과 영화 같은 연출, 초고속 전개가 하모니를 이뤄 신선한 복수극의 포문을 열었다는 평을 받았다.

지난 7일 첫 방송된 1화에서는 극 중 주인공인 을지해이(김희선 분)와 장화사(김해숙 분)가 악연으로 만나영혼이 뒤바뀌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벌어져 몰입감을 고조시켰다. 2화 역시 바뀐 두 사람의 운명이 극한 대립을 예고하며 향후 전개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pop.heraldcorp.com/view.php?ud=201810081034353576084_1

‘여우각시별’ 이제훈, 미스터리 ‘無통증 괴력팔’…’진실 게임’ 시작

[스포츠조선닷컴 ㅣ 정유나 기자]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 이제훈이 모두를 놀라게 한 ‘미스터리 괴력팔’로, 진짜 정체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폭발시키고 있다.

지난 1일과 2일 방송된 ‘여우각시별’에서는 방송 전 꽁꽁 숨겨놓았던 ‘히든카드’인 이제훈의 ‘미스터리 팔’에 대한 주된 내용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공항의 ‘자발적 아웃사이더’ 이수연이 사람들에게 들키지 않아야 했던 ‘특별한 비밀’이 바로 엄청난 힘을 발휘하는 ‘괴력팔’이었던 것.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810060100041920003075&servicedate=20181005

‘여우각시별, 이제훈X채수빈 풋풋 케미+’믿보’ 제작진 저력 빛났다

[텐아시아 ㅣ 김지원 기자]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이 방송 첫 주부터 월화드라마 왕좌에 오르며, 강은경 작가·신우철 감독가 남다른 저력을 또 한 번 입증했다.

지난 1, 2일 방송된 ‘여우각시별’ 1~4회에서는 공항공사 엘리트 신입사원이자 특별한 비밀을 숨긴 채 사는 ‘미스터리남’ 이수연(이제훈)과 사고뭉치 공항 1년 차 ‘열정 사원’ 한여름(채수빈)의 운명적인 만남이 몰입도 넘치게 그려졌다. 여기에 인천공항에서 펼쳐지는 각종 ‘리얼 사건사고’가 생동감 가득하게 펼쳐져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578216

 

“워맨스+로맨스+미스터리”…첫방 앞둔 ‘나인룸’ 관전포인트4

[스포츠조선 ㅣ 김영록 기자]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tvN 새 토일드라마 ‘나인룸’이 첫 방송까지 단 하루만을 남겨놓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김해숙 분)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김희선 분),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김영광 분)의 인생리셋 복수극으로, 영화같은 감각적인 영상과 강렬한 스토리로 안방극장에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이에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나인룸’의 시청포인트를 짚어본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810050100041970003078&servicedate=20181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