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News&Press

“따뜻한 마무리”..’여우각시별’ 채수빈, 열정 사원→워너비 여자친구 성장

[OSEN ㅣ 이소담 기자] 배우 채수빈이 마음을 울리는 눈물 연기로 열연을 펼치며, SBS 드라마 ‘여우각시별’을 마무리했다. 

일에 열정 넘쳐 여기저기 부딪치며 통통 튀었던 모습에서 사랑하는 사람의 아픔까지 다 이해하고 함께 하려는 포용력 있는 모습까지 성장해가는 한여름 캐릭터를 채수빈은 탁월한 연기력으로 소화해내 믿고 보는 배우임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입사 이후 냉혹한 현실 앞에 상사들에게 인정받기 위해 엄청난 열정을 보였지만 그만큼 실수도 하는 극 초반의 한여름을 위해 채수빈은 중요 단어를 맛깔 나게 살리는 말투와 채수빈만의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캐릭터를 부각시켰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www.osen.co.kr/article/G1111040002

‘여우각시별’ 이제훈X채수빈, 가슴 뭉클한 재회 엔딩…여운 셋

[엑스포츠뉴스 ㅣ 김선우 기자] “그 여우각시별로, 그가 돌아왔다”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이 이제훈-채수빈의 가슴 뭉클한 1년 후 ‘공항 재회 포옹’을 그리며, 해피엔딩으로 대단원을 마무리했다.

지난 26일 방송한 ‘여우각시별’에서는 이수연(이제훈 분)이 마지막 웨어러블 괴력을 쥐어짜내 형 서인우(이동건)의 목숨을 구해주면서, 조부장(윤주만)과의 최종 전투를 무사히 마무리했다. 이 사건으로 인해 12년 동안 애증을 품어왔던 형제는 뜨거운 화해를 나눴지만, 이대로는 일주일도 못 버틸 이수연의 몸 상태로 인해 미스터장(박혁권)은 한여름(채수빈)에게 방전기를 쓸 것을 강력하게 권유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www.xportsnews.com/?ac=article_view&entry_id=1047621

 

종영 나인룸, 강렬 임팩트 남긴 인생리셋 복수극…의미있는 발자취 3

[매일신문 ㅣ 김민정 기자]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이 지난 25일(일) 방송된 16회를 끝으로 종영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나인룸’ 마지막 회에서 을지해이(김희선 분)는 기유진(김영광 분)의 아버지 기산의 신원을 정정했고 장화사(김해숙 분)의 무죄를 받아내는 쾌거를 이뤘다. 이 과정에서 을지해이의 심금을 울리는 최후변론과 무죄를 선고받고 어머니(손숙 분)를 부여잡고 울음을 토하는 장화사의 모습이 안방극장을 눈물로 적셨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news.imaeil.com/Entertainments/2018112614352866536

“이제훈♥채수빈, 꽃길 엔딩 맞을까”…’여우각시별’, 최종 관전 포인트

[SBS 연예뉴스ㅣ 강선애 기자]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둔 ‘여우각시별’의 결말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은 웨어러블 보행보조물을 착용한 이수연(이제훈)과 사랑스러운 성장을 이뤄낸 한여름(채수빈)이 장애를 극복한 ‘진짜 사랑’을 키워나가는 성숙한 가을 로맨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아왔다. 특히 지난 29, 30회 방송에서는 웨어러블 부작용으로 상반신 괴사가 급격하게 진행 중인 이수연이 12년 전 악연의 주인공인 조 부장(윤주만) 무리들에게 끌려가는 위태로운 상황이 펼쳐져 결말에 대한 궁금증을 드높였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bsfune.sbs.co.kr/news/news_content.jsp?article_id=E10009286104

“종영까지 2회” ‘나인룸’ 김희선X김영광X김해숙, 명품 열연 빛난 명장면

[TV리포트 ㅣ 박귀임 기자] ‘나인룸’이 종영까지 단 2회를 남겨두고 있는 가운데, 김희선 김영광 김해숙 등 배우들의 열연이 빛난 명장면을 되짚어 봤다.

파격전개와 배우들의 특급 열연으로 안방극장을 들었다 놨다 하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정성희 극본, 지영수 연출)은 마지막 회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김희선(을지해이 역)-김영광(기유진 역)-김해숙(장화사 역)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뜨거운 연기 열정이 매회 감탄을 연발케 하고 있는 상황.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www.tvreport.co.kr/?c=news&m=newsview&idx=1092855

‘여우각시별’ 이제훈, 코피+현기증 응급 상황 포착…이대로 괜찮을까

[OSEN ㅣ 장진리 기자]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 이제훈이 숨길 수 없는 증세 악화를 호소하고 나섰다.

이제훈은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 /제작 삼화네트웍스&김종학프로덕션)에서 오른팔에 착용한 웨어러블 보행보조물로 인해 점점 깊은 수렁 속에 빠지는 이수연 역을 맡았다. 지난 방송에서 날로 높아지는 염증 수치로 인해 한여름(채수빈)과 미스터장(박혁권)으로부터 웨어러블을 벗자는 제안을 받은 이수연은 이들에게 급격히 화를 낸 후 조부장(윤주만)이 설계한 싸움에 휘말리는 엔딩으로 예측불허의 행보를 드러낸 바 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www.osen.co.kr/article/G1111035329

‘여우각시별’ 이제훈X채수빈, ‘가시덤불 위기史’ 총정리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ㅣ 이다겸 기자] “우리에겐 늘 위기가 있었다!”

‘여우각시별’ 이제훈 채수빈이 ‘꽃길’과 ‘흙길’ 사이에 놓인 위기의 ‘각별 커플’로 등극, 앞으로의 로맨스 행보에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 제작 삼화네트웍스&김종학프로덕션)은 웨어러블 보행보조물 착용 사실을 가감 없이 고백한 이수연(이제훈 분)과 오로지 ‘진심’만으로 이수연의 모든 것을 받아들인 한여름(채수빈 분)의 운명적인 만남과 성장을 그려내며 절정의 ‘가을 멜로’를 선사하고 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tar.mk.co.kr/new/view.php?mc=ST&year=2018&no=724435

‘나인룸’ 김희선-김해숙, 김영광 강제 영혼체인지 막았다 ‘감동+애틋’

[enews24 ㅣ 최신애 기자] ‘나인룸’ 김희선-김해숙이 강제 영혼체인지 위기에 빠진 김영광을 구해냈다.

더욱이 김희선이 김영광-김해숙에게 진심으로 사죄하고 이경영에 대한 복수를 마무리할 것임을 다짐해 사이다 전개에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18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 14회에서는 을지해이(김희선 분)와 장화사(김해숙)가 의기투합해 강제 영혼체인지 위기에 빠진 기유진(김영광)을 구해냈다. 잠시 흔들렸던 을지해이는 장화사와 기유진을 위해 기산(이경영)에 대한 복수를 다짐해 몰입도를 높였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enews24.tving.com/news/article?nsID=1305578

‘나인룸’ 김희선-김해숙, 응원유발 뜨거운 워맨스 ‘갈등→애증→연민’

[매일신문 ㅣ 김민정 기자] ‘나인룸’ 김희선-김해숙의 악연이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갈등-애증-연민으로 이어진 두 사람 사이의 관계 변화가 고스란히 안방극장에 전해지며 영혼 체인지 워맨스가 시청자들의 응원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것.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속 극과 극의 두 여자 을지해이(김희선 분)와 장화사(김해숙 분)의 워맨스가 더욱 깊어지면서 시청자들을 끌어당기고 있다. 극한의 대립과 갈등, 애증의 시간을 지나 이제 서로를 이해하고 모녀 사이처럼 애틋한 걱정을 내 비추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청자의 공감을 유발하고 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news.imaeil.com/Entertainments/2018111411123868852

‘여우각시별’ 후반부 ‘미스터리 떡밥’ #이제훈 웨어러블 향방 #채수빈 가족사 #이동건 큰 그림

[스포츠조선 ㅣ 이유나 기자] “뒷심의 저력! 美친 전개가 가동된다!”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이 극 후반부 더욱 판을 키우는 ‘괴물 전개’를 보이며, 주요 인물에 대한 미스터리를 배가하고 있어 관심을 집중시킨다.

12일(오늘) 23, 24회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극본 강은경 /연출 신우철 /제작 삼화네트웍스&김종학프로덕션)은 공항공사 엘리트 신입 이수연(이제훈)과 사고뭉치 공항 1년차 ‘열정 사원’ 한여름(채수빈)이 ‘같 커플’로 거듭난 가운데, 두 사람을 비롯해 서인우(이동건)를 둘러싼 새로운 위기와 아직 밝혀지지 않은 과거가 끊이지 않는 긴장감을 불어넣고 있다. 앞으로 더욱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하는 ‘여우각시별’의 ‘후반부 미스터리 떡밥’을 집중 점검해본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811120100105460007962&servicedate=2018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