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 역시 연기돌,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 천만명 홀린 드라마

By 2016년 7월 21일News&Press

1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조수원 감독표 웹드가 중국에서도 통했다. 권유리-김영광이 출연하고 조수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으며 오픈 전부터 큰 관심을 불러일으킨 웹 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가 중국 재생수 1천만뷰를 기록하며 웹드계의 한류신화를 새로 쓰고 있는 것.

한중 합작 웹 드라마 ‘고호의 별이 빛나는 밤에’(연출 조수원/극본 신유담/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소후닷컴)가 지난 7월 2일 중국 소후닷컴(http://www.sohu.com/)과 소후 TV 공식 홈페이지(http://tv.sohu.com/)를 통해 첫 공개된 이래 1천만뷰(16.07.21기준)를 돌파하며 대륙 정복의 조짐을 드러내고 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too.asiae.co.kr/news/naver_view.htm?idxno=2016072112592956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