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중화’ 진세연, 눈물로 심기일전 ‘후반전을 기대해’

By 2016년 7월 21일News&Press

1

[고양(경기)=뉴스엔 이이슬 기자]

“이제 시작이에요.”
진세연은 연기력 부담과 각오를 눈물로 드러냈고 이병훈 PD는 혹독한 성찰과 남다른 각오로 앞으로의 전개에 기대감을 갖게했다. 반환점 돈 ‘옥중화’는 웃음과 감동이라는 기본 공식에 충실하겠다는 각오다.

7월 21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장항동 일산MBC드림센터에서 열린 MBC 주말드라마 ‘옥중화’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고수, 김미숙, 정준호, 박주미, 진세연, 최태준, 서하준, 이병훈 PD가 참석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607211445015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