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맨스+로맨스+미스터리”…첫방 앞둔 ‘나인룸’ 관전포인트4

By 2018년 10월 5일News&Press

[스포츠조선 ㅣ 김영록 기자]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tvN 새 토일드라마 ‘나인룸’이 첫 방송까지 단 하루만을 남겨놓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김해숙 분)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김희선 분),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김영광 분)의 인생리셋 복수극으로, 영화같은 감각적인 영상과 강렬한 스토리로 안방극장에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이에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나인룸’의 시청포인트를 짚어본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810050100041970003078&servicedate=20181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