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룸’ 김희선-김해숙, 응원유발 뜨거운 워맨스 ‘갈등→애증→연민’

By 2018년 11월 14일News&Press

[매일신문 ㅣ 김민정 기자] ‘나인룸’ 김희선-김해숙의 악연이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갈등-애증-연민으로 이어진 두 사람 사이의 관계 변화가 고스란히 안방극장에 전해지며 영혼 체인지 워맨스가 시청자들의 응원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것.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속 극과 극의 두 여자 을지해이(김희선 분)와 장화사(김해숙 분)의 워맨스가 더욱 깊어지면서 시청자들을 끌어당기고 있다. 극한의 대립과 갈등, 애증의 시간을 지나 이제 서로를 이해하고 모녀 사이처럼 애틋한 걱정을 내 비추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청자의 공감을 유발하고 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news.imaeil.com/Entertainments/20181114111238688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