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 정일우, 거침없는 조선 개혁 시작…고아라와 ♥ 확인

By 2019년 4월 30일News&Press

 

[스포츠조선 ㅣ 조윤선 기자] SBS 월화드라마 ‘해치’ 정일우가 거침없는 조선 개혁을 시작해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했다. 마지막 한 회만을 남겨둔 ‘해치’는 애틋한 사랑과 숨막히는 긴장, 가슴 뜨거운 감동을 모두 담아내며 명품 사극의 진면모를 선보였다.

지난 29일(월)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해치'(극본 김이영/ 연출 이용석/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45회, 46회에서는 영조(정일우 분)가 나라와 백성을 위해 당파를 막론해 인재를 등용하며 개혁에 앞장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노론과 소론, 사헌부의 거센 반발에 직접 제좌를 여는 등 영조의 결단력이 앞으로 새로운 조선을 열 것으로 기대를 높이게 했다.

기사를 더 보고싶으시면 아래 URL로 이동해주세요!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904300100238480016247&servicedate=20190430